국토부, 지자체와 함께 노후 고시원·쪽방 직접 찾아나선다. > 복지뉴스


복지뉴스
나눔으로 함께하는 자비복지세상

복지뉴스

국토부, 지자체와 함께 노후 고시원·쪽방 직접 찾아나선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법인사무국 작성일19-12-17 17:37 조회86회 댓글0건

본문

(복지연합신문)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지방자치단체가 협력하여 주거환경이 취약한 노후 고시원과 쪽방 주민들을

직접 찾아가 주거복지 상담과 공공임대주택 이주수요 발굴에 나선다.

 

국토교통부는 공공임대주택 입주 의사가 있으나, 공공임대주택 등 주거지원 정보에 어두워 고시원과 쪽방 등에 거주 중인

이들을 위하여 전국 266개 기초지자체단체와 함께 비주택 취약거처 방문조사('19.12.9~'20.1.17)를 실시한다.

 

이번 방문조사는 10. 24 관계부처 합동으로 발표한 '아동 주거권 보장 등 주거지원 강화대책(이하 '주거지원 강화대책'의

후속조치로서, 시·군·구 행정복지센터(찾아가는 복지 전담팀)을 중심으로 주거지원조사팀을 구성하여 직접 현장을 방문하고,

공공임대주택과 주거급여 등 주거지원 안내 및 이주수요를 발굴한다.

 

주거지원조사를 통해 발굴된 임대주택 이주 대상자는 20년 상반기부터 1:1 상담과 안내를 통해 인근의 매입·전세 임대주택과

영구임대주택에 단계적으로 이주하도록 할 계획이다. 

 

주거복지재단·지역주거복지센터 등 주거복지 관련기관과 협력하여 이사비·보증금·생활집기를 제공하고, 임대주택 운영기관인

LH 이주지원센터를 설치하여 이주 절차 전반을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공공임대주택 이주 후에는 신속히 지역사회에 정착할 수 있도록 주거복지전문인력(LH)을 배치하여 초기 정착을 지원하고

복지부와 협업하여 자활지원과 통합서비스 돌봄 서비스 제공을 추진한다.

 

국토교통부는 노후고시원 쪽방등에 거주하면서 공공임대주택입주 또는 주거급여 상담을 희망하시는 분은 방문상담에 응하시거나

가까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실 것을 당부하고, 열악한 주거환경에 노출된 비주택 거주자에 대한 지원이 실제 현장에서 촘촘히

전달될 수 있도록, 관계부처, 지자체와 힘을 모아 주거안전망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조시훈 기자-  bokji@bokjinews.com

 

 

 

          <나눔으로 함께하는 자비복지세상! 혜명복지원입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우)08575 서울특별시 금천구 탑골로 35Tel : 02)806-1372Fax : 02)806-2348

COPYRIGHT ⓒ 2017 사회복지법인 혜명복지원. ALL RIGHTS RESERVED.